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로고
    • 즐겨찾기
    • 바로가기
  • 검색
  • 로그인
  • 회원가입
  • 장바구니
  • 찜한상품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Q&A

상품 Q&A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야­마토공략 ~ 야­마토공략 세었다
작성자 yti57l58i (ip:)
  • 작성일 2015-07-06 05:28:07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3
  • 평점 0점

야­마토공략 ~ 야­마토공략 세었다 ▶ HH­99.HI­T.T­O ◀



야­마토공략 ~ 야­마토공략 세었다 는다네. 모든 일이 철무련 중심으로 돌 아가다 보니 강호에 생기가 사라져 버렸네. 북원의 견제도 좋지만 상 야­마토공략 황이 이렇게 돌아간다면 차라리 철무련이 해체되는 것이 오히려 강호 에 생기를 북돋아 주지 않을까 생각한다네." 야­마토공략 "휴∼! 자네의 말에도 일리가 있네. 허나 아직 북원의 위협이 완전 야­마토공략 히 사라지지 않았느데 너무 이른 것 같지 않은가? 더구나 운남에도 원 의 잔당들이 숨어들어 호시탐탐 중원을 노리고 있는데." 야­마토공략 "나도 알고 있네. 그래서 이렇게 고민하고 있는 것 아니겠는가? 중 야­마토공략 원 전체를 놓고 본다면 당연히 철무련은 존속해야 하지만 무인들 입장 에서 봤을 때는 필요악이라는 것이지." 야­마토공략 "음!" 야­마토공략 철대선생의 입에서 앓는 듯한 신음 소리가 흘러나왔다. 사실 그 역시 운중산의 생각에는 어느 정도 동의하는 바였다. 사실 야­마토공략 그가 은거를 한 이유 중의 하나가 철무련의 존재 때문이었다. 철무련 에 힘을 실어 주기 위해 스스로 활동을 멈추고 사태의 추이를 지켜봤 야­마토공략 다. 하나 그럴수록 철무련에 실망을 느꼈다. 초기의 대의가 퇴색되어 버리고, 이제는 권력욕의 도구로 전락했기 때문이다. 하나 그럼에도 야­마토공략 불구하고 아직은 철무련이 존속해야 한다는 것이 그의 생각이었다. 야­마토공략 많은 사람들이 자신과 같은 고민에 빠져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들 의 결정에 의해서 철무련의 존속 여부가 결정될 것이다. 야­마토공략 "복잡하군. 세상 일이 조금만 더 단순하면 좋을 텐데." 야­마토공략 "그러게 말이네." "그나 저나 전왕은 어떻게 된 건지 통 소식이 들리지 않는군." 야­마토공략 "전왕 말인가?" "그렇네!" 야­마토공략 비록 중원에서 멀리 떨어져 있었지만 그들 역시 전왕 단사유에 대한 야­마토공략 소문은 빠짐없이 듣고 있었다. 사실 그들이 철무련에 들어오면서 가장 고대했던 부분도 바로 단사유를 만나는 것이었다. 하나 그들이 철무련 야­마토공략 에 들어왔을 때 단사유는 이미 뇌옥에 갇혀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었 다. 야­마토공략 "일지관천 원무외 대협을 죽일 수 있는 무인이 존재했다니. 구대 강 야­마토공략 자도 불사신은 아니라는 사실이 그로 인해 밝혀졌지." "솔직한 난 그가 보고 싶었다네. 아무리 철무련에서 그를 악당이라 야­마토공략 고 떠들어도 이제까지 정체되어 있던 철무련에 그만큼 큰 파문을 일으 켰던 사람이 어디 있었는가?" 야­마토공략 "그렇지! 덕분에 강호에 생기가 흐르게 됐지." 야­마토공략 철대선생이 고개를 주억거렸다. 혹자는 그를 살육자라고 하고, 혹자는 전왕이라고도 불렀다. 어느 야­마토공략 것 하나 일반인이 감히 얻을 수 있는 별호는 아니다. 그만큼 광오한 별 호를 얻을 만큼 그의 무위가 강력하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그리고 철 야­마토공략 대선생 자신은 단사유를 지지하는 편이었다. 야­마토공략 비록 자세한 사정은 알 수 없었지만 오룡맹이나 남궁세가가 부도덕 적인 일을 벌이고 있다는 것 정도는 그도 알고 있었다. 그리고 이제까 야­마토공략 지 단사유의 행적을 살펴보자면 이유 없이 싸움을 한 적이 한 번도 없 었다. 그가 싸울 때는 반드시 그럴 만한 이유가 존재할 때뿐이었다. 그 야­마토공략 런 남자가 아무 이유도 없이 남궁세가의 무인들과 충돌할 리 없었다. 야­마토공략 "내 눈으로 직접 보고 싶다네. 과연 그가 소문만큼 냉혈한인지, 그만 큼 강력한 무력을 소유하고 있는지. 솔직히 그게 내가 이곳에 온 이유 야­마토공략 중의 하나라네. 물론 그보다 철무련의 해산이 더욱 큰 문제겠지만. 아 마 우리 말고도 연판장에 서명했던 대부분의 무인들이 우리와 같은 고 야­마토공략 민을 하고 있을 걸세." 야­마토공략 "으음! 정말 쉬운 일이 하나도 없다니까." "그렇지!" 야­마토공략 잠시 두 사람 사이에 침묵이 흘렀다. 그들은 창밖을 바라보며 생각 에 잠겼다. 그때 소칠이 불쑥 말을 꺼냈다. 야­마토공략 "나는 다른 것은 모르지만 단 대협만큼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  회사소개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이용안내사업자정보확인에스크로카페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