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로고
    • 즐겨찾기
    • 바로가기
  • 검색
  • 로그인
  • 회원가입
  • 장바구니
  • 찜한상품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Q&A

상품 Q&A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인어이야기릴­게임 ~ 인어이야기릴­게임 바르다
작성자 eb3pvwvyo (ip:)
  • 작성일 2015-07-19 01:49:4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7
  • 평점 0점

인어이야기릴­게임 ~ 인어이야기릴­게임 바르다 ▶ HH­99.HI­T.T­O ◀



인어이야기릴­게임 ~ 인어이야기릴­게임 바르다 니?무인은 돈에 집착하면 안 된다면서요?" "녀석. 너는 상인이기도 하잖니?" "상인이 그런 푼돈에 얽매여서야 되겠어요?"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진한은 무공을 좀 가르치고 싶다. 하지만 주유성은 배우 기 귀찮아한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이것 참. 곤란하군. 억지로 가르쳐서는 이룰 수 있는 경지 가 뻔한데. 게다가 매를 들고 가르치려 들면 소소가 반대할 테고.'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진한이 이번에는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영웅론을 들고 나왔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이 녀석아, 지금 무림에는 마두들이 날뛰고 있다. 마교가 언제 발호할지 모르고 사황성은 지금도 세상을 어지럽히지. 하지만 정파는 뭘 하고 있는지 답답할 따름이다. 그러니 네가 인어이야기릴­게임 무공을 익혀 악당들을 무찔러야 할 것 아니냐? 네가 이렇게 놀고 있으면 무림은 누가 지킨다는 말이냐? 넌 만인의 존경을 받는 영웅이 되고 싶지 않단 말이냐?"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유성이 몸을 반대로 뒤집었다. 주진한은 뭔가 좋은 대답 이 나올까 기대했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유성이 졸린 듯 게슴츠레한 눈으로 대답했다. "아버지. 그 유명한 무림맹이 있잖아요. 산천초목도 벌벌 인어이야기릴­게임 떤다는 구파일방과 오대세가도 있잖아요. 책에서 보면 그 위 세가 얼마나 대단한지 몰라요. 거기서 영웅 많이 나오겠죠 뭐. 소자 하나쯤은 영웅 안 해도 그 사람들이 무림을 알아서 인어이야기릴­게임 잘 지킬 거예요." 주유성은 천하태평이다. 그렇게 일 년의 시간이 지나 주유성이 여덟 살이 됐다. 주 유성의 게으름은 조금도 고쳐지지 않았다. 검술은 이제 주진한이 직접 가르친다. 결국 아들의 얼토당 인어이야기릴­게임 토않을 정도로 뛰어난 재능을 깨달은 그는 직접 움직일 마음 이 들었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진한이 검을 들었다. "이것이 분광검법 제삼장 제일초다. 구결은 잘 외웠겠지? 내가 전해준 오의도 잊지 않았고? 이제 초식을 직접 보아라." 인어이야기릴­게임 그는 분광검법의 초식 하나를 느릿하게 보여주었다. "어떠냐? 초식을 보니 구결이 이해가 가느냐?"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유성이 고개를 끄덕였다. "구결의 애매함이 초식으로 명확해졌어요. 그다지 어려운 초식도 아니네요?"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유성의 말에 주진한이 한숨을 쉬었다. '이게 그다지 어려운 초식이 아니라고? 조상님들이 들으시 인어이야기릴­게임 면 다 뒤집어지겠군. 비록 분광검법의 초반부라고 하지만 그 재능 좋다는 무경이 녀석도 손에 피가 흐르도록 수련해서 겨 우 익혔단 말이다.' 인어이야기릴­게임 하지만 그런 생각을 입 밖에 낼 수는 없다. 주유성이 이렇게 게을러진 것이 어렸을 때 칭찬을 과도하 인어이야기릴­게임 게 해서다. 타고난 천성이 게으른 녀석에게 너무 칭찬을 하자 그것은 독이 되어 게으름뱅이를 만들었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실수는 한 번이면 족하다. 본래 무공을 익히는 자가 재능을 믿고 방심하면 발전이 더뎌진다. 주유성은 이미 넘치도록 방 심하고 있다. 거기 기름을 부어줄 수는 없다. 인어이야기릴­게임 "당연히 전반부는 쉬울 수밖에 없단다. 무경이도 단숨에 익힌 초식이다. 어디. 그럼 한번 해 보거라." 인어이야기릴­게임 주진한의 말에 주유성이 고개를 끄덕이고 방금 자기가 본 초식을 따라했다. 속도는 아주 느렸지만 그 초식의 변화는 틀림없었다. 심지어 입을 벌려 하나하나 설명까지 했다. 인어이야기릴­게임 "여기서 내공을 이리 돌려서 검의 변화를 주고, 여기서 그 탄력을 이용해서 검을 꺾고, 여기서 내공을 회수하며 검을 떨 인어이야기릴­게임 어뜨리고, 여기서 마지막으로 내공을 폭발시키며 검을 찌른 다. 맞죠?" 무척 느린 동작이지만 주유성은 정확히 이해했음을 증명 인어이야기릴­게임 했다. "그래. 그만하면 네 자질도 과히 나쁘지는 않구나. 하지만 인어이야기릴­게임 이제 갓 배워서 초식에 대한 숙련도가 형편없으니 몸에 익을 때까지 더욱 노력해야 할게야." '아무리 구결을 미리 알고 설명을 들었어도 단 한 번 만에 인어이야기릴­게임 초식을 따라하다니. 하늘이 내린 재능이구나. 이 게으름뱅이 야.' 인어이야기릴­게임 아들을 한심하게 쳐다보던 주진한은 문득 자신도 그동안 너무 게으름을 피운 것 아니냐는 반성이 들었다. 진정한 게으 름뱅이를 보니 게으름이 얼마나 안 좋은 것인지 깨달을 수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스팸신고 스팸해제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  회사소개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이용안내사업자정보확인에스크로카페24